본문 바로가기

  • 1번째 이미지
  • 2번째 이미지
  • 3번째 이미지

마리아플러스

김상돈부장

진료예약하기
태어날 아이가 사람이
되려고 어려운 과정을 겪는 것
아닐까요
어렵게 가지신 아기들이 세상을 빛내는
큰 인물들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약력

  •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 서울대학교병원 산부인과 전공의 과정 이수
  • 산부인과 전문의 자격 취득
  •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산부인과 전임의
  • 현 마리아플러스 진료부장

진료시간

진료안내정보표
구분 오전 오후
월요일 7:30 ~ 12:00 14:00~16:30
화요일 7:30 ~ 12:00 오후 휴진
수요일 7:30 ~ 12:00 14:00~16:30
목요일 7:30 ~ 12:00 오후 휴진(수술)
금요일 7:30 ~ 12:00 14:00~16:30
토요일 8:00 ~ 12:00 진료없음

INTERVIEW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마리아플러스 진료부장 김상돈입니다.
난임 전문의가 되신 특별한 계기가 있으신가요?
인턴을 1년 하고 전공과정을 정하게 되잖아요. 아무래도 대학병원에서 트레이닝을 받다 보니 어렵고 우울한 케이스를 많이 접했던 것 같아요.

그런데 산부인과 인턴을 하면서 좋았던 것은 물론 아파서 치료받고 가시는 분들도 계시지만 아기를 출산하고 가시는 것이 건강하다는 느낌을 받았었고, 새로운 생명이 탄생한다는 것이 참 큰 행복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어서 산부인과를 선택했어요. 그런데 새로운 생명에 대한 기쁨이 모든 분들에게 주어지는 것은 아니구나 하는 것도 알게 되어서 그런 분들에게 제가 경험했던 따뜻한 경험을 드리고 싶은 마음에 결정했습니다.

자신만의 의료 철학이 있으시다면 말씀해주세요.
환자분들을 많이 만나게 되면 자기 기준과 주관이 생기게 되는데 첫번째로는 저의 의료 과정이 내 가족들한테도 적용 할 수 있는 내용이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이렇게 했으면 좋겠는데 환자분들이 그런 부분에 대해 충분히 동의가 되시지 않으실 때 ‘제 가족분들이라면 이렇게 할 것 같습니다’ 라고 솔직하게 말씀드려요. 그러면 또 이해하고 따라와 주시는 분들이 많고요.
나 자신과 가족에게 하는 것과 같은 기준으로 치료를 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심리적으로도 많은 상처를 받으셨던 것을 많이 봐왔습니다. 아기를 잘 갖게 하는 것이 1차적인 치료의 내용이겠지만, 오시는 환자분들의 마음도 잘 치료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제가 다뤄야 하는 부분이라 생각합니다.

가장 보람을 느끼는 순간은 언제인가요?
환자가 완쾌되었을 때가 모든 의사들의 보람이겠고, 저도 마찬가지고요. 특히, 흔하지 않은 굉장히 어려운 케이스들을 제가 도와드려서 임신까지 되었을 때 정말 보람을 느낍니다.
기억나는 환자분이 있으시다면 말씀해주세요.
많은 분들이 계시지만 지금 생각나는 분은 자궁 모양이 기형이신 분이 이었어요. 그 이상이 흔한 것이 아니라 거의 케이스 리포트 할 정도의 아주 드문 자궁 기형을 가진 분이셨거든요.
그 분이 저한테 오셔서 자궁 모양을 교정하는 수술을 받으시고 자연 임신이 되셨어요. 특별히 시술 안하고요. 그 경우가 기억에 많이 남고요.
그리고, 아기를 출산하시고 아기 데리고 오시는 분들도 많거든요. 그런 분들이 기억이 많이 남고 제가 더 감사했던 것 같아요.
왜 ‘난임’하면 마리아병원일까요?
많은 케이스가 제일 클 것 같고요. 다른 분야에서도 마찬가지만 경험이라는 것이 제일 중요하거든요.
많은 환자들을 경험했고 긴 역사를 가졌다는 것이 누구도 무시하지 못하는 힘이자 저력인 것 같아요. 많은 케이스를 경험했다는 것은 그만큼 많은 여러가지 원인들에 대해서도 대처할 수 있는 방법을 가지고 있다는 것이므로 그런 것들이 마리아 병원이 좋은 결과를 내는 원동력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환자분들께 전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으시다면 말씀해주세요.
난임이라는 문제가 현대에서만 생기는 문제가 아니라 역사적으로 있었던 문제에요. 우리나라 역사책이라던가 성경에 보면 난임으로 고생하던 여성분들의 이야기가 많이 나와요.
특히, 성경에 보면 난임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엄마들의 이야기가 많이 나오는데 어려움을 겪다가 임신되어서 태어나는 아기가 성경에서도 보면 큰 역할을 하고 중요한 인물들이 되었던 경우들이 많아요.

지금 어려움을 겪는 분들도 태어날 아이가 더 큰 사람이 되고 큰 역할을 하려고 어려운 과정을 통해서 오는 거라고 생각하셨으면 좋겠고요. 그런 아기들이 정말로 세상을 빛내는 큰 인물들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마리아병원은 [ ]이다.
마리아는 [참깨]다!

열려라 참깨라는 말을 아시죠?
참깨라는 단어를 알아야 보화가 가득 들어있는 동굴의 문을 열수가 있습니다. 마리아를 만나시고 기억하신다면 귀한 생명을 만나는 비밀의 문을 여실 수 있을 것입니다.

Back to Top